천상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호랑이와 나그네(1학년2반 한승주)
작성자 한승주 등록일 12.09.24 조회수 136
   마을 사람들을 괴롭히는 포악하 호랑이는 어느 날 사람들의 파 놓은 함정에 빠집니다. 위기에 처한 호랑이는 지나가는 마음씨 착한 나그네를 꾀어 함정에서 탈출하게 되지요. 하지만 은혜를 모르는 호랑이는 자기를 구해 준 나그네를 잡아먹으려고 합니다. 억울한 나그네의 제안으로 재판을 받기로 한 호랑이와 나그네는 황소와 소나무에게 판결을 부탁하지요. 그런데 황소와 소나무는 사건의 앞뒤를 따져 보지도 않고 각자 사람들이 자기를 괴롭혔던 경험을 떠올리며 호랑이의 편을 들어줍니다. 하지만 토끼의 생각은 달랐지요.토끼는 현장에 가서 직접 사건을 조사해야 한다며 함정으로 갔어요. 그리고 호랑이를 다시 함정으로 들어가게 하고 함정속에 있던 나무를 원래의 자리에 치웠어요. 토끼는 은혜도 모르는 호랑이를 구해 주시니 이런일이 생겼다며 현명한 재판을 해주었어요.
이전글 바람과해님(1학년5반 장유진)
다음글 팥죽 할머니와 호랑이 (1-2 이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