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상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방귀내기( 2학년 6반 김재혁)
작성자 김재혁 등록일 13.11.25 조회수 60

글 : 정현주

출판사: 대교

방귀쟁이 남자가 있어요. 옆마을에 방귀쟁이 여자가 있다고 소문을 들었어요

이웃마을에 가서 방귀 내기를 할려했는데. 집엔 딸밖에 없어서 방귀로 붕 날려버렸어요.

그리고 방귀쟁이 여자가 와서 내기를 했어요.

절구를 날려버리고 서로서로 방귀를 날리니 절구는 하늘에서 내려오지 못했어요

점점 힘이빠져 두사람은 마지막 방귀에 힘을 주었어요.

그러자 절구는 하늘높에 가서 달에 떨었졌어요. 토끼들은 거기에다 방아찧기를 했답니다.

이전글 그래서, 그래서 씨앗은( 2학년 6반 김재혁)
다음글 접시가 뱅글뱅글( 2학년 6반 김재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