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상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구둣방 할아버지와 꼬마 요정
작성자 박민혁 등록일 13.12.14 조회수 65

가난한 구둣방 할아버지는 구두한켤레를 만들 가죽밖에 없었어요.

가죽을 손질하고 내일 구두를 만들려고 잠이 들었는데 멋진 구두가 작업대에 있었어요.

낮에 손님이 와서 구두가 맘ㅇ에 든다며 비싼 값에 사갔어요.

그돈으로 구두 두켤레를 만들 가죽을 사와 손질하고 잠이 들었답니다.

다음날에도 멋진 구두 두켤레가 완성 되어 손님이 많은 돈을 내고 사 갔어요.

할아버지는이제 돈을 많이 벌게되어 부자가 되었지만 욕심 부리지 않고 할아버지가 만들수 있는 만큼의 가죽만 사왔어요.

할아버지는 누가 구두를 만드는지 궁금해 밤에 자지않고 지켜보았더니 발가벗은 꼬마 요정 둘이 구두를 만들었어요.

할아버지와 할머니는 고마운꼬마요정들의 옷과 구두 모자를 크리스 마스 선물로 만들어 주었어요.

요정들은 얼른 옷을 입고 춤을 추며 행복한 모습으로 밖으로 나갔어요.

더이상 꼬마 요정들은 나타나지 않았지만 할아버지와 할머니는 고마운 꼬마요정들을 생각하며 오래오래

행복하게 살았답니다.

나도 마음씨 착하고 귀여운 꼬마 요정이 보고 싶다.

이전글 레드 머니 탈출작전(2-6 류경민)
다음글 아기사슴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