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상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모기와 황소( 2학년 6반 김재혁)
작성자 김재혁 등록일 14.02.13 조회수 77

글: 현동염/ 길벗어린이

파리가 소한테 까불다가 큰 코를 다쳤다. 억울해 하던 파리를 보고 모기가 잘난척 하면서 자긴 황소가 아무것도

아니라고하였다.

그리곤 소의 이곳저곳에 앉으면서 파리에게 잘난척을 하고 소를 괴롭혔다.

황소는 처음에는 모른척하다가 모기가 하도 귀찮게 하니까 모기가 잔등에 앉은 틈을 타서 모기를 때려 죽였다.

모기가 죽은건 불쌍하지만 잘난척하고 소를 괴롭히는건 잘못된것이다.

이전글 엄마가 섬 그늘에 굴 따러가면( 2학년 6반 김재혁)
다음글 어느날 아침( 2학년 6반 김재혁)